0
Total 201 articles, 11 pages/ current page is 1
  Total : 201, 1 / 11 pages
게시물 보기     
이 름
  한국정신대연구소 2004-02-12 23:33:41, Hit : 4557
홈페이지   http://www.truetruth.org
제 목   이승연씨 일본군'위안부'에 누드집 제작에 대한 관련단체성명서
이승연의 일본군‘위안부’ 테마 프로젝트에 대한 입장

일본군‘위안부’ 피해 여성을 또다시 성의 상품화로 울리는 상업주의에 분노한다!!

오늘, 우리는 다시 한번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에게 모욕과 수치심을 주는 상업주의의 형태에 분노를 금할 수 없다.

60여년이 지난 오늘날까지도 일본군‘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은 잊을 수 없는 한과 상처를 안고 살아가고 있다. 과거의 경험은 세월의 흐름에도 불구하고, 고령의 피해자들에게는 여전히 씻을 수 없는 고통으로 자리잡고 있으며, 삶을 힘겹게 하는 원인이 되고 있다. 이러한 고령의 피해자 할머니들의 가슴에 또 다시 못을 박는 “이승연, 일본 정신대에 끌려가는 위안부 컨셉의 누드 촬영”이라는 기사에 우리는 경악하지 않을 수 없다.

12일 이승연 기자회견을 통해 배포된 보도자료는 화려한 미사여구로 그 정당성을 설명하고 있으나, 도저히 앞뒤가 맞지 않는 말의 나열이라고 본다. 우선, 아무리 아니라고 할지언정 명백히 인기연예인의 누드집이라는 것이 여성의 성에 대한 상품화의 극치임을 부인할 수 없다. 나아가 누드를 통해 과거 일본군의 성노예 피해자 ‘위안부’ 문제를 다루면서 한.일관계를 재조명한다는 것은 어불성설이다.

진정으로 일본군‘위안부’ 문제와 피해자에 대한 관심과 애정이 있었다면, 이 문제를 컨셉으로 하는 누드 촬영은 생각할 수 없었을 것이다. 이승연씨와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는 네띠앙 측은 이 프로젝트로 인해 또 다시 상처 입고 분노할 피해자를 상기해 주길 바란다. 그리고 이승연씨가 밝힌 바와 같이, “잊지 말아야 할 것과 지켜야 할 가지가 존재한다는 사실을 확인하기 위해서”라는 프로젝트의 의의라면 더욱이 피해자의 가슴에 못을 박은 일은 하지 말아야 한다.

일본군‘위안부’ 피해 여성들은 지난 14여년을 일본군‘위안부’의 진상을 알려내며, 일본 정부로부터의 공식 사죄와 법적 배상을 통한 명예 회복을 위해 힘겹게 싸워왔다. 고령의 나이에도 비가오나 눈이오나 매주 수요일이면 어김없이 일본대사관 앞에서 그 분들은 명예 회복을 위한 싸움을 오늘도 하고 있다. 피해자들의 명예와 정의 회복을 위한 길에 함께 하지 못할지언정, 그분들의 명예를 또다시 욕보이는 이번 이승연의 일본군‘위안부’ 테마 프로젝트를 중단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

우리는 이러한 피해자들의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에는, 고령의 피해자와 더불어 여성들이 함께 힘을 모아 이번 프로젝트가 중단될 때까지 싸워 나갈 것이다.


2004년 1월 12일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132명,나눔의 집/일본군'위안부'역사관(031-768-0064/5)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 한국여성단체연합, 정신대할머니와 함께하는 대구시민모임▪통영,거제시민모임▪부산시민모임

◈ 고등학생 ─ 나라의 식민지하에 의해 , 성의 정체성도 없는나이 , 위안부로끌려서 노리개로 사라온 할머니 들의 아픔을 위로해주지는못할망정. 돈 벌이에 써먹다니 ..., ..말이안나오네 ,,,,,
◈ 고등학생 ─ 저도 힘이 되고싶은 마음에 이렇게 인터넷이나마 , 글적어봅니다, 진짜 일본한테 당한것도 분하고 억울한데 , 한나라 한민족 그것도 공인이라는 사람이 , 그저 돈을벌기위해, 그런일을 햇다는게 안믿깁니다,,, 이 승 연 이사람 좋은사람으로


임효종 (2008-01-23 11:15:29)
제가이승연씨을성노예로살까하는되가격이얼마나하는지요그게제일궁금함니다저는돈이그럭게만이없거든요그례서가격이싸면살까하는되이승연씨단가가싸면이리문자주세요그럼감사함니다-mjh6210----------------------------그럼안녕희게세요
목록보기 수정하기 삭제


No.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201    (알림속보)기획토론회- 이승연씨 누드집 사건을 통해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다시 생각한다  한국정신대연구소   2004/02/24  4905
200    (언론속보)중국거주 위안부 곽영남씨 60년만에 고국으로  한국정신대연구소   2004/02/23  3920
199    정신대연구소의 후원회원이 되어주십시요!!  한국정신대연구소   2004/02/20  4104
198    (언론보도)한국정신대연구소 경남산청에 새로운 피해자1명 확인  한국정신대연구소   2004/02/20  4014
197    이승연씨 누드집 사건에 대한 정신대연구소의 입장  한국정신대연구소   2004/02/17  4138
   이승연씨 일본군'위안부'에 누드집 제작에 대한 관련단체성명서 [1]  한국정신대연구소   2004/02/12  4557
195    다큐멘터리 '귀향-중국으로끌려간조선인군위안부들'상영회  한국정신대연구소   2004/01/11  4110
194    (감사의글)곽영남할머니 수술비후원 감사드립니다  한국정신대연구소   2003/12/22  4871
193    (부탁의글) 곽영남할머니 수술비 후원이 필요합니다  한국정신대연구소   2003/11/13  4163
192    KBS추적60분 하이난섬의 대학살 내일방영  한국정신대연구소   2003/09/05  4603
191    (알림)연구소 홈페이지가 새롭게 만들어집니다.  한국정신대연구소   2003/09/04  3591
190    (모집) 자원활동가를 찾습니다.  한국정신대연구소   2003/08/19  4109
189    "(오늘뉴스) 위안부 할머니들, 사죄.배상촉구 訪日출정식 "  한국정신대연구소   2003/08/06  4252
188    (알림) 2003년7월 현재 생존자수  한국정신대연구소   2003/07/29  3878
187    "(오늘뉴스) 대만 위안부 할머니 '아마', 첫 방한"  한국정신대연구소   2003/07/14  4346
186    (오늘뉴스) 미하원 ‘위안부 배상 결의안’ 추진  한국정신대연구소   2003/07/10  38420
185    (알림)7/11 연구소 학습모임이 있습니다  한국정신대연구소   2003/07/10  3906
184    6월 월례발표회에 초대합니다  한국정신대연구소   2003/06/12  4252
183    '일본군 성노예문제와 할머니 증언' 토론회안내  한국정신대연구소   2003/05/09  4082
182    제6차 아시아연대회의 결의문 및 행동강령  한국정신대연구소   2003/05/06  4053

1 [2][3][4][5][6][7][8][9][10]..[11] [NEXT]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hite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