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Total 3531 articles, 177 pages/ current page is 9
  Total : 3531, 9 / 177 pages
게시물 보기     
이 름
  정신대연구소 2018-01-15 10:05:33, Hit : 868
제 목   [연합뉴스 2018.1.15] 日국민의 '위안부 인식'…83% "협상 추가조치 거절 '잘했다'"
日국민의 '위안부 인식'…83% "협상 추가조치 거절 '잘했다'"  
  
기사입력 2018-01-15 09:22  기사원문

    아베 비지지층도 추가조치 불가엔 찬성…78% "韓 신뢰 못해"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일본 국민의 10명 중 8명 이상이 자국 정부가 2015년 한일 위안부 협상에 대한 한국의 추가 조치 요구를 거부한 것에 대해 긍정 평가를 내리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고 요미우리 신문이 15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12~14일 18세 이상 유권자 1천70명을 대상으로 전화 여론조사, 이런 결과가 나왔다고 전했다.

이에 따르면 "일본 정부가 위안부 문제에 대해 한국 정부로부터 받은 추가 요구에 응하지 않기로 한 것을 지지하는가"라는 질문에 83%가 "지지한다"고 답했고, 11%만이 "지지하지 않는다"고 했다.

"지지한다"는 응답은 성별이나 연령대를 가리지 않고 높았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내각 지지 응답자(88%)와 비지자(80%) 간에도 큰 차이가 없었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 박옥선 할머니 포옹하는 문재인 대통령. 2018.1.4[청와대 제공=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이달 10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일본이 진실을 인정하고 피해자 할머니들에게 진심을 다해 사죄하고, 그것을 교훈으로 삼아 국제사회와 노력하는 것이 위안부 문제의 해결"이라고 밝혀 사실상 추가 조치를 요구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일본 정부는 "절대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을 반복해서 밝혔다.

요미우리는 문 대통령의 사실상 추가 조치 요구에 대해 응답자의 86%가 "납득하지 못한다"고 답했고, "납득할 수 있다"는 응답은 5%에 그쳤다고 전했다.

이어 "한국이 신뢰 가능한 나라인가"라는 질문에 "그다지 신뢰할 수 없다"(43%), "전혀 신뢰할 수 없다"(35%) 등으로 부정적인 응답이 78%로 나왔다. "신뢰할 수 있다"는 대답은 19%였다. 한국 불신 시각은 요미우리가 작년 5월 실시한 여론조사 때의 69%보다 9%포인트 높아졌다.

한국에 "위안부 합의 이행" 요구하는 아베 총리.2018.1.12[교도=연합뉴스]

이런 가운데 아베 내각의 지지율은 54%로 지난달의 53%와 비슷했다. 여당 자민당의 정당 지지율은 39%로, 이 또한 역시 전달(40%)과 비슷했다.

자민당이 논의를 본격화하는 평화헌법(9조)의 개헌 움직임과 관련해 '기존 조항을 놔둔 채 자위대의 존재를 명기하자'는 아베 총리의 제안에 대해 32%만이 찬성했다.

"자위대의 존재 명기가 필요 없다"(현행 유지)는 대답은 22%뿐인 반면, "9조의 2항을 삭제하고 자위대의 목적 등을 명기해야 한다"는 적극적인 개헌 의견도 34%나 됐다. '전력 보유·교전권을 인정하지 않는다'는 내용을 담은 9조 2항은 '전쟁가능한 일본'을 막아온 핵심 조항이다.

북한 문제와 관련, 응답자의 50%는 해법으로 '압력'을, 40%는 '대화'를 각각 선택했다. 압력 선택은 전달(46%)보다 늘었고, 대화 선택은 전달(43%)보다 줄었다.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와 남북 군사회담 개최가 북한의 핵·미사일 문제의 해결로 이어질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엔 78%가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고 대답했다.

일본 도쿄서 4만명 참가 '개헌반대' 대규모 집회 2017.11.3[교도=연합뉴스]

bkkim@yna.co.kr


목록보기


No.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3371    [연합뉴스 2018.1.17] 日외상, 위안부 사죄는커녕 '강제징용 노동자상' 설치 중단 요구  정신대연구소   2018/01/17  605
3370    [아시아경제 2018.1.17] 강경화 "위안부 합의, 세월 흐르면 日 성숙된 입장 나올 것"  정신대연구소   2018/01/17  532
3369    [오마이뉴스 2018. 1.17] 위안부 할머니들에게 직접 만든 이불 선물한 여고생들  정신대연구소   2018/01/17  854
3368    [뉴시스 2018.1.16] 위안부 피해 김복동 할머니 퇴원…세브란스 전액 지원  정신대연구소   2018/01/16  656
3367    [노컷뉴스 2018.1.16] 日매체"한국의 위안부합의 추가조치요구 당연"  정신대연구소   2018/01/16  1202
3366    [이투데이 2018.1.16] [일본은 지금] 한국의 위안부 새 방침에 반발하는 일본  정신대연구소   2018/01/16  1152
3365    [뉴스1 2018.1.15] “‘위안부, 일본 승전 위해 몸 희생’ 표현 알고 지지하나”  정신대연구소   2018/01/16  744
3364    [아시아경제 2018.1.15] 일본판 쉰들러리스트 기념관 찾은 아베…"일본인으로서 자랑스럽다"  정신대연구소   2018/01/15  533
   [연합뉴스 2018.1.15] 日국민의 '위안부 인식'…83% "협상 추가조치 거절 '잘했다'"  정신대연구소   2018/01/15  868
3362    [중앙일보 2018.1.14] 한일 의원들, 위안부 문제로 도쿄 한복판서 한판 붙었다  정신대연구소   2018/01/14  710
3361    [중앙일보 2018.1.12] 오쿠조노 교수 "문 정부, 위안부 합의 민심 설득하는 리더십 발휘해야"  정신대연구소   2018/01/12  628
3360    [연합뉴스 2018.1.12] "사죄 불가" 반복한 아베..2년 연속 새해 벽두 '위안부 도발'  정신대연구소   2018/01/12  664
3359    [연합뉴스 2018.1.12] 아베 "합의 지켜라…한국측 위안부 새방침 절대 수용못해"  정신대연구소   2018/01/12  833
3358    [연합뉴스 2018.1.11] '위안부 할머니 모욕' 대학교수, 명예훼손 혐의로 법정에 선다  정신대연구소   2018/01/11  837
3357    [경향신문 2018.1.11] ‘사죄비’를 ‘위령비’로 바꾼 60대 일본인 집유  정신대연구소   2018/01/11  766
3356    [연합뉴스 2018.1.11] 민주, 위안부 합의 후속대책 '엄호'.."파기·재협상 능사 아냐"  정신대연구소   2018/01/11  738
3355    [뉴시스 2018.1.11] 日매체 "韓, 日기여금 10억엔 추모비 건설에 활용할듯"  정신대연구소   2018/01/11  785
3354    [뉴시스 2018.1.11] 스가 관방 "아베 총리 평창올림픽 불참, 확정된 것 아냐"  정신대연구소   2018/01/11  706
3353    [뉴스1 2018.1.11] 정부 위안부합의 처리, "잘했다" 63% vs "잘못" 21%  정신대연구소   2018/01/11  746
3352    [뉴스1 2018.1.10] 26년째 맞은 수요시위.."화해치유재단 해산·10억엔 반환"  정신대연구소   2018/01/10  759

[1][2][3][4][5][6][7][8] 9 [10]..[177] [NEXT]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hite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