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Total 3531 articles, 177 pages/ current page is 1
  Total : 3531, 1 / 177 pages
게시물 보기     
이 름
  정신대연구소 2018-04-09 19:21:48, Hit : 818
제 목   [뉴시스 2018.4.9] 日정부 또 위안부 도발…"강제연행 없었다"
日정부 또 위안부 도발…"강제연행 없었다"

2018-04-09 10:41:50

【서울=뉴시스】김혜경 기자 = 일본 정부가 또 다시 "일본군 위안부의 강제연행은 없었다"라는 주장을 되풀이했다.

9일 일본 산케이신문에 의하면, 일본 정부는 지난 3월28일 중의원 외무위원회에서 스기야마 신스케(杉山晋輔) 현 주미대사가 과거 유엔여성차별철폐위원회에서 위안부의 '강제연행'을 부정한 답변이 정부 견해임을 명확히 했다.

2016년 2월16일 스기야마 당시 위무성 외무심의관은 스위스 제네바 유럽 유엔본부 유엔여성차별철폐위원회에 일본 정부 대표로 출석해 "일본군 위안부가 강제 연행됐다는 것은 일본 정부가 확인한 자료에서 파악되지 않는다"며, 위안부 강제연행을 부정했다.

스기야마 심의관은 위안부가 강제연행 됐다는 견해가 널리 퍼진 것은 "제주도에서 (여성을) 강제 연행했다"는 일본인 요시다 세이지(吉田淸治·사망)의 허위 증언과 날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그는 요시다의 발언을 보도한 아사히신문도 2014년에 오류를 인정했다고 설명했다.

스기야마의 이 같은 주장에 당시 일본 정부도 맞장구를 쳤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스기야마가 이 같은 발언을 한 다음날 "한일 위안부 합의에 위반되지 않아 아무 문제될 것이 없다"고 밝혔다.

산케이는 "위안부를 둘러싼 잘못된 해석이 국제사회에서 사실로 받아들여지고 있다"면서 "이러한 상황의 근본원인은 위안부 모집의 강제성을 인정한 고노담화"라고 지적했다. 신문은 복수의 일본 정부 관계자도 "원흉은 고노담화"라고 말한다며, 정부가 하루아침에 고노 담화를 파기하지는 않겠지만 담화가 파기되도록 대내외 여건을 만들어야 한다고 했다.
  
한편 현 고노 다로(河野太郎) 외무상의 부친인 고노 요헤이(河野洋平)는 관방장관 시절인 1993년 8월 일본군 위안부 동원의 강제성을 처음으로 인정한 '고노담화'를 발표했다.  

  chkim@newsis.com


목록보기


No.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3531    [중앙일보 2018.6.15] ‘위안부 피해’ 고백한 백인 할머니에게 남편이 프러포즈하며 한 말  정신대연구소   2018/06/15  1036
3530    [오마이뉴스 2018.5.29] 추미애 일본 기자에게 일침 "소녀상은 흉물 아니다"  정신대연구소   2018/05/29  907
3529    [경향신문 2018.5.12] [원희복의 인물탐구] 재일조선인역사 교수 정영환  정신대연구소   2018/05/12  841
3528    [경향신문 2018.4.29] "그 일을 어떻게 견뎌냈을까"...8년 만에 일본어판 나온 위안부 그림책 <꽃할머니>  정신대연구소   2018/04/29  1297
3527    [연합뉴스 2018.4.29] "일본에 무릎 꿇어?"…필리핀 여성단체, 위안부 동상철거에 반발  정신대연구소   2018/04/29  763
3526    [동아일보 2018.4.28] “그곳은 지옥이었다” 日軍 위안부 피해자의 절규  정신대연구소   2018/04/29  1311
3525    [뉴시스 2018.4.25] 中헤이룽장성 역사기록소, 일본군위안부 만행 기록 모두 공개  정신대연구소   2018/04/25  805
3524    [경인일보 2018.3.2] [트렌드를 읽는 책 '인간의 양심']日 전범 만행고백 "악마를 보았다"  정신대연구소   2018/04/23  887
3523    [뉴스1 2018.4.23] 일본군 '위안부' 피해 최덕례 할머니 별세…28명 생존  정신대연구소   2018/04/23  896
3522    [연합뉴스 2018.4.18] 서울 시민청에서 아시아 '위안부' 피해 생존자 사진전  정신대연구소   2018/04/21  816
3521    [연합뉴스 2018.4.20] 외교부, 日의원·관료 야스쿠니참배에 "어떻든 정당화 안 돼"  정신대연구소   2018/04/20  619
3520    [뉴스 1 2018.4.19] 베트남 학살 생존자 "왜 한국군은 사과하지 않나요"  정신대연구소   2018/04/19  529
3519    [뉴시스 2018.4.15] 유네스코, 위안부 세계기록유산 심사 동결...'일본 방해'  정신대연구소   2018/04/15  507
3518    [연합뉴스 2018.4.10] 호사카 교수, 위안부 관련 日 문서 80건 공개.."범죄 인정해야"  정신대연구소   2018/04/10  738
3517    [연합뉴스 2018.4.9] 오태규 신임 오사카총영사 "한일 위안부 인식차 좁히는데 노력"  정신대연구소   2018/04/09  714
   [뉴시스 2018.4.9] 日정부 또 위안부 도발…"강제연행 없었다"  정신대연구소   2018/04/09  818
3515    [디지털타임즈 2018.4.6] 세종대 호사카 유지 교수, 위안부 문제 증거자료집1 출간  정신대연구소   2018/04/06  622
3514    [오마이뉴스 2018.3.13] 독일 국민은 홀로코스트 막을 기회가 두 번 있었다  정신대연구소   2018/04/04  811
3513    [내외뉴스통신 2018.4.4] 한국만화박물관,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와 공감하는 북콘서트 개최  정신대연구소   2018/04/04  704
3512    [YTN 2018.4.3]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 활동 보여주는 '소녀들의 기억' 전시 열려  정신대연구소   2018/04/04  670

1 [2][3][4][5][6][7][8][9][10]..[177] [NEXT]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hite97